성남시장애인권리증진센터 본문 바로가기

성남시장애인권리증진센터

알림마당
공지사항
성장인 뉴스
 문의전화 customer center 031-725-9507 월~금 09:00~18:00 토요일 공휴일 휴무
홈  >  알림마당  >  복지뉴스
인쇄하기

원형 이미지 아이콘복지뉴스

언론사 : 에이블뉴스

제20대 대통령 선거를 두 달도 남겨두지 않은 가운데, 발달장애인들이 참정권을 보장해달라며 청와대 국민청원을 제기했다. 발달장애인도 활동지원사 등의 투표보조 지원을 받을 수 있도록 해달라며 법원에 신청한 임시 조치에 대한 첫 재판도 오는 14일 앞두고 있다.

혼자서 투표를 할 수 없는 발달장애인은 2014년부터 2018년까지 국회의원‧지방선거‧대통령 선거를 하면서 투표보조(발달장애인이 지명 가능)를 받아 아무런 문제없이 투표를 해왔지만, 중앙선거관리위원회(선관위)가 2020년 국회의원선거 및 재보궐선거부터 발달장애인에게 투표보조를 허용하지 않았다.

선관위가 2020년 투표관리매뉴얼을 수정해 ‘지적‧자폐성 장애인’(발달장애인)을 투표보조 대상에서 제외했기 때문인 것.

이로 인해 발달장애인과 그 가족들은 2020년 총선 당시 투표소 앞에서 쫓겨나거나 혼자 투표하는 법을 몰라 투표 자체를 포기해야 했다.

이러한 상황에 분노하며 발달장애인 당사자들과 장애인차별금지추진연대는 같은 해 4월 14일 국가인권위원회(인권위)에 차별금지를 이유로 진정서를 제출했다.

인권위는 지난해 이와 관련, 발달장애인의 참정권 보장을 위한 정당한 편의 제공 방안을 마련하고 관련한 교육을 실시하라고 선관위에 시정권고 결정을 내렸지만, 3월 대통령
선거를 앞두고 아무런 시정 조치는 취해지지 않은 상태다.

(후략)

관련기사보기
목록
과학기술정보통신부 WEB ACCESSIBILITY 마크(웹 접근성 품질인증 마크)